[네트워크] IP 주소 이야기

IP 주소는 네트워크 상의 장비들이 서로 통신을 위해 사용하는 번호입니다. 따라서 통신을 위해 2대 이상의 장비가 같은 IP 주소를 가질 수 없습니다. MAC 주소가 고유한 주민등록 번호라면 IP주소는 거주지 주소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이렇게 비유하는 이유는 거주지 주소가 임대가 끝나 다른 곳으로 이사하게 되면 바뀌듯이 IP주소는 할당받은 장비에 대한 임대기간이 끝나면 다른 장비에 재할당이 되어 사용될 수 있는 주소입니다. 즉 IP주소는 MAC 주소와 다르게 장비에 영구적으로 종속되는 번호가 아닙니다.

 

IP

IP version 4 - IPv4

일반적으로 현재 사용하고 있는 IP주소는 IPv4(IP version 4)입니다. IPv4는 32비트의 주소 체계로 닷(.)으로 구분하는 4개의 옥텟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2진수로 되어있으며 10진수로 표현하면 각각의 옥텟은 0~255로 표현할 수 있습니다. 즉 IPv4로 표현 가능한 IP주소는 0.0.0.0~255.255.255.255입니다. 하지만 이들 중에 예약되어 있는 주소들과 IP에 대한 규정이 있어 실제 사용할 수 있는 주소는 한정적입니다.  추가적으로 인터넷 사용인구의 증가와 늘어나고 있는 IoT장비들에 소요되는 IP 수를 보면 IPv4만으로는 모두 수용하기 어렵습니다.

 

IP version 6 - IPv6

위에서 언급하였듯이 IPv4는 가능한 주소가 점점 고갈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고갈 현상의 대응책으로 IP version 6가 나타  나게 되었습니다. IPv6는 128비트 주소체계 콜론(:)으로 구분하는 8개의 4자리 16진수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점차 도입된다고 하지만 IPv6는 아직 눈에 띄게 보급이 되고 있지는 않습니다. 만약 IPv6가 도입되면 IP주소 할당에 IP주소 고갈 염려가 없어질 것입니다. 또한 추가적인 보안기능을 사용해야하는 IPv4와는 달리 암호처리 및 사용자 인증 기능이 내장된 IPv6는 더욱 안전한 네트워크 구축이 가능해 질 것입니다. IPv6에 해당하는 내용은 다음번에 기회가 되면 다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네트워크 주소와 호스트 주소

자 우선 IP에 대해 알아보기 위해 본인의 컴퓨터에는 어떤 IP가 할당이 되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실행창(윈도키+R)을 열고 cmd라고 치시고 엔터를 눌러 명령 프롬프트를 열어 ipconfig라는 명령어를 실행시키시면 아래와 같은 본인의 컴퓨터 IP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IP_1

위의 링크-로컬 IPv6는 IPv6가 활성화되어 있다면 모두 나오는 내용인데요 IPv6와는 다른 주소입니다. 하지만 이 글에서는 IPv6와 IPv4의 표현방식의 차이정 도로만 봐주시기 바랍니다. 아래의 IPv4 주소는 위에 언급하였듯 현재 대부분 사용하는 IP주소의 형식인 IPv4 주소입니다. 이 주소를 보시면 다음 글에서 클래스에 대해 알아볼 것이지만 C클래스의 사설 아이피 대역인 192.168 대역의 192.168.0 네트워크 주소에 소속된 호스트 주소는 3 인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네트워크 주소는 호스트 주소가 포함된 대표 주소이고 호스트 주소는 개별적으로 할당된 주소입니다. 이렇게 설명하면 무슨 말인지 감이 잘 안 오실 수도 있는데요, 그럼 다시 실제 거주지 주소와 대비하여 설명을 드리겠습니다.

 

만약 저의 거주지 주소가 서울시 AA구  OO동 A아파트 101동 501호라고 하면 서울시 AA구  OO동 A아파트 101동은 네트워크 주소로 저의 집 호수인 501호가 소속된 주소이고 501호는 제가 거주하는 저만의 공간인 것입니다. 그럼 만약 경기도 AA구 00동 A아파트 101동 501호는 저의 거주지일까요? 서울이 아닌 경기도의 주소이기 때문에 저의 거주지가 아니듯이 아무리 네트워크 주소의 부분적인 옥텟이 같더라도 한자리라도 다르다면 다른 구역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요점정리!

1. IP주소는 장비간 서로 통신하기 위해 필요한 주소

2. 통신을 위해 동일한 IP를 사용하는 장비는 있을 수 없다. 

3. 현재 일반적으로 IPv4를 사용하며 기본적으로 4개의 옥텟을로 구성된 32비트 2진수로 구성

4. IPv4는 총 2^32개의 IP주소가 있는데 실제 사용할 수 있는 주소는 제한적

5. IPv6는 점점 고갈되는 IPv4를 대체하기 위해 만들어 짐.

6. IP주소는 네트워크 주소와 호스트 주소로 구성.

'IT이야기 > Cisco 네트워크'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네트워크] IP 주소 이야기  (0) 2019.05.17
[네트워크]MAC 주소 이야기  (0) 2019.05.16
[네트워크]OSI 7 계층 이야기  (0) 2019.04.27

댓글()